로얄 살루트 21년

로얄 살루트는 보통 다른 브랜드의 최고 연산인 21년부터 브랜드 포트폴리오가 시작되는 유일한 위스키입니다. 깊고 풍부하면서 숙성된 부드러움을 지닌 로얄 살루트 21년은 오직 시간만이 빚어낸 맛의 깊이와 우아함을 담은 특별한 위스키입니다. 특히 정성으로 빚은 수공예 도자기 병에 담긴 이 위스키는 국가 또는 왕실의 행사에서 경의를 표하기 위해 쏘아 올리는 예포의 전통과 그 역사를 함께 합니다.

로얄 살루트 21년

ROYAL SALUTE

로얄 살루트 21년
21

처음 한 모금을 마셨을 땐 호사스러울 정도로 당도가 높은 오렌지 마멀레이드의 풍미가 신선한 배의 향과 함께 혀를 감쌉니다. 뒤이어 향신료들과 헤이즐넛의 고소함이 풍부하게 뒤섞인 강렬한 맛으로 다가오다가 끝 맛엔 남성적인 스모키 향이 은은하고 따뜻하게 퍼집니다. 달콤한 과일향이 입안에 오랜 여운으로 남습니다.

향긋한 배와 감귤류의 강한 아로마가 향기로운 여름 꽃향과 더해져 훌륭한 균형을 이룹니다. 달콤한 바닐라와 건조시킨 오크의 우아한 향이 셰리와 스모크의 절묘한 향과 조화를 이루며 한층 풍요로워집니다.

로얄 살루트는 보통 다른 브랜드의 최고 연산인 21년부터 브랜드 포트폴리오가 시작되는 유일한 위스키입니다. 깊고 풍부하면서 숙성된 부드러움을 지닌 로얄 살루트 21년은 오직 시간만이 빚어낸 맛의 깊이와 우아함을 담은 특별한 위스키입니다. 특히 정성으로 빚은 수공예 도자기 병에 담긴 이 위스키는 국가 또는 왕실의 행사에서 경의를 표하기 위해 쏘아 올리는 예포의 전통과 그 역사를 함께 합니다.

처음 한 모금을 마셨을 땐 호사스러울 정도로 당도가 높은 오렌지 마멀레이드의 풍미가 신선한 배의 향과 함께 혀를 감쌉니다. 뒤이어 향신료들과 헤이즐넛의 고소함이 풍부하게 뒤섞인 강렬한 맛으로 다가오다가 끝 맛엔 남성적인 스모키 향이 은은하고 따뜻하게 퍼집니다. 달콤한 과일향이 입안에 오랜 여운으로 남습니다.

향긋한 배와 감귤류의 강한 아로마가 향기로운 여름 꽃향과 더해져 훌륭한 균형을 이룹니다. 달콤한 바닐라와 건조시킨 오크의 우아한 향이 셰리와 스모크의 절묘한 향과 조화를 이루며 한층 풍요로워집니다.

로스트 블렌드

로얄 살루트 21년 로스트 블렌드는 더 이상 운영되지 않는 증류소에 보관되어 있던 희귀한 위스키와 특별히 엄선한 몰트 및 그레인 스카치 위스키를 정교하게 블렌딩해 완성합니다. 지금은 문을 닫은 이러한 증류소를 ‘사라진 증류소(lost distilleries)’라 부르고는 합니다. 로얄 살루트의 마스터 블렌더 샌디 히슬롭(Sandy Hyslop)이 자신의 캐스크 컬렉션에서 가장 진귀한 원액만을 선별해 이 탁월한 로스트 블렌드를 탄생시켰습니다. 우아한 자태를 뽐내는 도자기 병에 담긴 이 블렌드는 그 어떤 위스키와도 비교할 수 없는 독특한 풍미를 드러내며, ‘사라진(lost)’ 임페리얼 증류소(Imperial Distillery)의 역사를 고스란히 품고 있습니다. 영국 왕실에 대한 경의의 표시로 이름을 붙인 임페리얼 증류소는 빅토리아 여왕 즉위 60년이 되던 해에 문을 열었으며 이 특별한 해를 기념하기 위해 건물 지붕 위에 도금된 주철 왕관을 장식하기도 했습니다.

로스트 블렌드

ROYAL SALUTE

로스트 블렌드
21

달콤한 오렌지와 복숭아의 풍미에 모닥불을 피우고 남은 숯 향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균형 잡힌 복합적인 향을 선사합니다.

달콤한 과즙이 퍼지는 배, 신선한 헤이즐넛, 탄 맛이 느껴지는 오렌지 껍질을 스모키한 피트 향이 조화롭게 감싸 줍니다.

로얄 살루트 21년 로스트 블렌드는 더 이상 운영되지 않는 증류소에 보관되어 있던 희귀한 위스키와 특별히 엄선한 몰트 및 그레인 스카치 위스키를 정교하게 블렌딩해 완성합니다. 지금은 문을 닫은 이러한 증류소를 ‘사라진 증류소(lost distilleries)’라 부르고는 합니다. 로얄 살루트의 마스터 블렌더 샌디 히슬롭(Sandy Hyslop)이 자신의 캐스크 컬렉션에서 가장 진귀한 원액만을 선별해 이 탁월한 로스트 블렌드를 탄생시켰습니다. 우아한 자태를 뽐내는 도자기 병에 담긴 이 블렌드는 그 어떤 위스키와도 비교할 수 없는 독특한 풍미를 드러내며, ‘사라진(lost)’ 임페리얼 증류소(Imperial Distillery)의 역사를 고스란히 품고 있습니다. 영국 왕실에 대한 경의의 표시로 이름을 붙인 임페리얼 증류소는 빅토리아 여왕 즉위 60년이 되던 해에 문을 열었으며 이 특별한 해를 기념하기 위해 건물 지붕 위에 도금된 주철 왕관을 장식하기도 했습니다.

달콤한 오렌지와 복숭아의 풍미에 모닥불을 피우고 남은 숯 향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균형 잡힌 복합적인 향을 선사합니다.

달콤한 과즙이 퍼지는 배, 신선한 헤이즐넛, 탄 맛이 느껴지는 오렌지 껍질을 스모키한 피트 향이 조화롭게 감싸 줍니다.

로얄 살루트 32년 유니온 오브 더 크라운

로얄 살루트 32년 유니온 오브 더 크라운은 3개 왕국의 통합으로 탄생한 현재의 영국 왕조를 기념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최소 32년간 숙성한 단일 맥아와 그레인 위스키를 정교하게 블렌딩해 탄생했습니다. 게다가 이 고급스러운 블렌드 위스키는 가장 순수한 점토, 물 그리고 은근한 불로 완성된 고귀한 도자기 병에 담겨졌으며, 은으로 만든 왕관 위에 블랙 스톤으로 장식된 마개로 마무리했습니다. 현재 로얄 살루트 32년 유니온 오브 더 크라운은

로얄 살루트 32년 유니온 오브 더 크라운

ROYAL SALUTE

로얄 살루트 32년 유니온 오브 더 크라운
32

깊고 우아한 부드러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촉촉한 생강 케이크의 감촉과 함께 갓 딴 배, 그리고 부드러운 오렌지의 균형 잡힌 맛을 만날 수 있습니다. 끝 맛의 긴 여운이 오랫동안 입안에 맴돕니다.

풍부한 과일 향을 느낄 수 있으며, 달콤한 시럽에 절인 복숭아, 부드러운 캐러멜 토피, 계피 그리고 희미한 다크 초콜릿 맛을 풍깁니다

로얄 살루트 32년 유니온 오브 더 크라운은 3개 왕국의 통합으로 탄생한 현재의 영국 왕조를 기념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최소 32년간 숙성한 단일 맥아와 그레인 위스키를 정교하게 블렌딩해 탄생했습니다. 게다가 이 고급스러운 블렌드 위스키는 가장 순수한 점토, 물 그리고 은근한 불로 완성된 고귀한 도자기 병에 담겨졌으며, 은으로 만든 왕관 위에 블랙 스톤으로 장식된 마개로 마무리했습니다. 현재 로얄 살루트 32년 유니온 오브 더 크라운은

깊고 우아한 부드러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촉촉한 생강 케이크의 감촉과 함께 갓 딴 배, 그리고 부드러운 오렌지의 균형 잡힌 맛을 만날 수 있습니다. 끝 맛의 긴 여운이 오랫동안 입안에 맴돕니다.

풍부한 과일 향을 느낄 수 있으며, 달콤한 시럽에 절인 복숭아, 부드러운 캐러멜 토피, 계피 그리고 희미한 다크 초콜릿 맛을 풍깁니다

로얄 살루트 38년 스톤 오브 데스티니

로얄 살루트 38년 ‘스톤 오브 데스티니 (Stone of Destiny)’)는 38 년 이상 숙성 된 위스키로 공들여 만들어집니다. 이 특별한 위스키는 ‘운명의 돌’이라는 부제를 갖고 있는데, 운명의 돌은 고대 스코틀랜드 왕들의 대관식에서 새로운 왕을 승인해 주는 역할을 했던 전설적이고 상징적인 돌을 의미합니다. 수공예로 제작된 화강암 풍의 도자기 병에 담겨 있으며, 스코틀랜드의 용맹한 전사들의 무기를 모티브로 한 24캐럿 도금 라벨 장식은 위스키에 품격을 더합니다. 전사들을 모티브로 한 장식은 병

로얄 살루트 38년 스톤 오브 데스티니

ROYAL SALUTE

로얄 살루트 38년 스톤 오브 데스티니
38

말린 과일의 풍부한 풍미와 선명하게 느껴지는 스파이시한 풍미, 그리고 진한 꽃 향기를 느낄 수 있습니다. 입안에 가득한 풍미는 오래도록 여운이 남습니다.

진한 삼나무의 아로마와 풍부한 아몬드 그리고 셰리 향이 감도는 오크 향을 지닙니다.

로얄 살루트 38년 ‘스톤 오브 데스티니 (Stone of Destiny)’)는 38 년 이상 숙성 된 위스키로 공들여 만들어집니다. 이 특별한 위스키는 ‘운명의 돌’이라는 부제를 갖고 있는데, 운명의 돌은 고대 스코틀랜드 왕들의 대관식에서 새로운 왕을 승인해 주는 역할을 했던 전설적이고 상징적인 돌을 의미합니다. 수공예로 제작된 화강암 풍의 도자기 병에 담겨 있으며, 스코틀랜드의 용맹한 전사들의 무기를 모티브로 한 24캐럿 도금 라벨 장식은 위스키에 품격을 더합니다. 전사들을 모티브로 한 장식은 병

말린 과일의 풍부한 풍미와 선명하게 느껴지는 스파이시한 풍미, 그리고 진한 꽃 향기를 느낄 수 있습니다. 입안에 가득한 풍미는 오래도록 여운이 남습니다.

진한 삼나무의 아로마와 풍부한 아몬드 그리고 셰리 향이 감도는 오크 향을 지닙니다.

로얄 살루트 62 건 살루트

로얄 살루트 62 건 살루트는 오랫동안 숙성된 최상급의 스카치 위스키를 최고의 기술로 블렌딩한 제품입니다. 로얄 살루트의 선대 마스터 블렌더들이 몇십년에 걸쳐 특별히 남긴 우수한 원액들을 다시 엄선하여 블렌딩되었습니다. 권위있는 로얄 살루트 마스터 블렌더 ‘샌디 히슬롭’은 전례없는 위스키를 만들기 위해 최고의 장인 정신과 일생에 걸친 열정, 누구에게도 없는 독자적인 지식을 쏟아 특별한 영감을 지닌 블렌딩을 만들어냈습니다. 이 진귀한 위스키는 수십 년의 경험에 의해 고도로 숙련 된 장인이 손수 정밀하게 커팅하고 장식한 크리스탈 디캔터에 담겨있습니다. 특히 24 캐럿 골드로 장식한

62 gun salute 로얄 살루트 62 건 살루트

ROYAL SALUTE

로얄 살루트 62 건 살루트
62

더 없는 풍부함과 고급스러운 여운을 지닌 부드러운 블렌딩은 우월한 장인의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햇빛을 받아 잘 익은 매실의 풍요로운 아로마에 진한 셰리 향과 달콤한 스파이스가 감도는 계피향이 어우러지며 다크 초콜렛의 인상적인 향이 조화롭게 다가옵니다. 놀랍도록 잘 혼합된 이 복합적인 향엔 달콤한 세비야 오렌지와 깊은 너트 향, 오크 향 그리고 감각적인 스모크 향이 은은하게 감돕니다.

로얄 살루트 62 건 살루트는 오랫동안 숙성된 최상급의 스카치 위스키를 최고의 기술로 블렌딩한 제품입니다. 로얄 살루트의 선대 마스터 블렌더들이 몇십년에 걸쳐 특별히 남긴 우수한 원액들을 다시 엄선하여 블렌딩되었습니다. 권위있는 로얄 살루트 마스터 블렌더 ‘샌디 히슬롭’은 전례없는 위스키를 만들기 위해 최고의 장인 정신과 일생에 걸친 열정, 누구에게도 없는 독자적인 지식을 쏟아 특별한 영감을 지닌 블렌딩을 만들어냈습니다. 이 진귀한 위스키는 수십 년의 경험에 의해 고도로 숙련 된 장인이 손수 정밀하게 커팅하고 장식한 크리스탈 디캔터에 담겨있습니다. 특히 24 캐럿 골드로 장식한

더 없는 풍부함과 고급스러운 여운을 지닌 부드러운 블렌딩은 우월한 장인의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햇빛을 받아 잘 익은 매실의 풍요로운 아로마에 진한 셰리 향과 달콤한 스파이스가 감도는 계피향이 어우러지며 다크 초콜렛의 인상적인 향이 조화롭게 다가옵니다. 놀랍도록 잘 혼합된 이 복합적인 향엔 달콤한 세비야 오렌지와 깊은 너트 향, 오크 향 그리고 감각적인 스모크 향이 은은하게 감돕니다.

  • 한국 (한국어)